상단여백
HOME 산업 기타
KT&G, 가장 얇은 담배 ‘보헴 시가 슬림핏 스키니’ 출시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8.12.03 10:59
  • 댓글 0

KT&G(사장 백복인)가 ‘보헴(BOHEM)’ 브랜드 중 가장 얇은 담배인 ‘보헴 시가 슬림핏 스키니(BOHEM CIGAR slim fit Skinny)’를 5일부터 선보인다.

‘보헴 시가 슬림핏 스키니’는 지난 2015년 출시돼 젊은 층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보헴 시가 슬림핏’ 시리즈의 세 번째 확장 제품으로, 궐련 두께가 지름 5.4mm인 초슬림 제품보다 0.7mm 더 얇은 것이 특징이다. 브라질산 갈파오 시가 잎담배를 블랜딩하여 시가 풍미를 구현했으며, 소비자들은 또 다른 이국적인 맛도 경험할 수 있다.

패키지는 보헴 제품군 고유의 원형 심볼을 유지하면서, 밝은 색상과 열대 식물을 활용한 디자인 적용을 통해 제품 특성을 강조하면서 이국적인 감성도 표현했다.

‘보헴 시가 슬림핏’은 2015년 3월 출시 이후 현재까지 해마다 지속적으로 판매량이 상승하며, 총 32억 개비 이상이 판매된 KT&G의 대표적인 히트 브랜드 중 하나이다.

문성환 KT&G 보헴팀장은 “젊은 층을 중심으로 계속해서 인기를 얻고 있는 ‘보헴’ 브랜드에서 급변하는 트렌드에 맞춰 새로운 스타일의 ‘보헴 시가 슬림핏 스키니’를 출시했다”며, “이번 신제품 역시 새롭고 감각적인 맛을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보헴 시가 슬림핏 스키니’는 타르와 니코틴 함량이 각각 1.0mg, 0.10mg이며, 갑당 4,500원에 판매된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webmaster@kydongponews.com

<저작권자 © 김영동포교육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